자유로운 취미공간

강릉 브런치 "롱브레드 안목점" 본문

먹고사는 이야기

강릉 브런치 "롱브레드 안목점"

공남v 2020. 6. 15. 08:00

 

 

당일치기 강릉여행을 계획하고 아침일찍 서둘렀다.

지금은 코로나가 다시 기승인데 저때만해도 지역 감염은 거의 없어졌던..

그래서 들뜬마음에 아침은 강릉 바닷가를 보며 먹자!!! 하며 달려갔던 곳이

"롱브레드 안목점"

 

 

다른 더 맛좋다는 집은 많았지만

맛보단 뷰를 더 중점에 두고 고른 집이긴하다.

 

 

우리가 고른 메뉴는

에그 베네딕트 와 바질페스토 파니니

 

워낙 관광지에 있는 곳이라 사실 맛에대한 기대는 정말 일도 하지않았었다.

그 덕분에

생각보다는 괜찮은 비쥬얼과

비쥬얼만큼은 못하지만 그래도 남길정돈 아니였던 맛에 감사했다.

 

 

에그베네딕트보단 파니니가 더 괜찮았다.

에그베네딕트는 정말 비추

특히 가장 중요한 계란과 소스가.. 계란은 어디 공장에서 만들어져서 나온 것 같았고

소스도 그저 마요네즈 풍미만 강했던것 같다.

 

하지만 !!!

 

가장 중요한 뷰!!!씨(SEA)뷰!!!!오션뷰!!!! 

이걸 보려고 무려 3시간을 넘게 달려왔는데!!!

뷰는 정말 좋았다. 

그래서 롱브레드를 택한 것에 후회는 없다.

 

안목해변가 주차장은 만차였는데

롱브레드 전용 주차장이 있어서

롱브레드에서 식사를 하면 2시간 무료주차가 가능했다.

 

덕분에 우리는 바다보면서 브런치 먹고

남은 1시간동안은 바닷가 산책을 즐겼다.

 

 

한줄평:

샌드위치 한입 눈으로 바다 한모금하면 부족 할 것 없는 최고의 맛이였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